녹음한 사람: 凯旋姐姐

1월 27일 궈원구이(郭文貴) 선생은 생방송에서 중공 바이러스 백신으로 인한 재난이 병원 의료진들 사이에서 이미 나타나고 있어 최상급 의사들이 직접적인 경력이 각국의 백신 정책에 근본적 전환을 가져올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최근 국내외 의사 전우가 중공 바이러스 백신 부작용으로 주변에 동료, 심지어 백신 보급에 열중해 온 전문가가 사망했다는 폭로가 잇따라 의사들을 당혹스럽게 하고 있다고 궈원구이 선생은 전했다.

그 중 미국 최상위 병원에 근무중인 한 전우에 의하면 그가 있는 병원이 모든 직원에게 중공 바이러스 백신을 접종하도록 강요하였는데 이는 병원에 비정상적인 사망률을 초래하고 있다고 했다. 2021년 8월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의사와 간호사까지 포함해 12명의 의료진이 사망했는데 그 중에는 신체가 건강하던 최고급 의사 한 명이 포함됐다고 한다. 이 현상은 병원 전 직원들이 공포에 떨게 하고 있다고 한다.

이외에 싱가포르의 뇌과 최상급 의사가 진술하기를 그의 병원에서 중공 바이러스 백신으로 4명의 동료가 숨지고 병원원장은 행동능력까지 상실했다고 한다. 궈원구이(郭文貴) 선생은 “의사군체에서 발생한 중공 바이러스 백신 재앙은 불행하고도 필연적이며 특히 백신 접종을 주도해 많은 사람들의 운명을 죽음으로 바꾼 최상급 전문가들이라며 이들의 처지는 의학계와 과학계 인사들을 되도록 빨리 각성하게 하여 현재 백신 정책을 반드시 하루빨리 바꾸게 할 수 있다. 이는 공덕(功德)이 무량한 일이 아닐 수 없다.

원본 링크:백신 재난, 이미 미국 최상위 병원에서 드러나

게시자: Tom Li

자세한 내용은 다음을 참조하십시오:
ew York MOS Himalaya |GTV
New York MOS Himalaya |MOS TALK
New York MOS Himalaya |Gettr
New York MOS Himalaya |YouTube
Bienvenue sur New York MOS Himalaya | Discor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