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은 국내 민중에게 가장 빈곤한 해가 될 것이다

韩国首尔天池农场
翻译:小甜心
校对:鱼子酱
上传:QCFM

국내 언론은 1월 2일, 소득원이 없는 2022년은 국내 민중들에게 어려운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공 국내에는 많은 사람들이 빚에 시달리고 있고 많은 사람들이 막대한 대출을 부담하고 있으며, 인터넷 대출, 신용카드, 주택 대출, 자동차 대출 등의 빚이 흔하다고 한다. 각종 부채를 종합해 보면 국내 채무자 수가 현재 6억 명을 넘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는데 이는 주민의 42%가 갚아야 할 빚이 있고, 실제 빚이 이보다 많을 수 있다는 뜻이다. 빚이 늘면서 서민들의 소비 여력이 최근 몇 년간 급격히 떨어지고 각종 소비 행위가 크게 위축되고 있다.

중공의 바이러스 확산과 서방의 제재로 중공 경제는 파탄 직전에 처했고 국내 많은 기업들이 도산, 파산했다. 데이터에 따르면 전체 실업자는 1억2000만 명에 달하고 일자리와 수입원이 없는 사람이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

참고링크: 2022年可能将是最穷的一年,从现在开始好好珍惜手里的现金

뉴스 출처

면책 성명: 이 글은 저자의 개인적 견해만을 대변하는 내용이며, 플랫폼은 어떠한 법적 위험도 감수하지 않는다.

Disclaimer: This article only represents the author’s view. Gnews is not responsible for any legal risks.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천지GTV인터뷰

한국천지GTV인터뷰 Jan.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