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순된 말로 국민 농락하는 방역패스”…의대교수가 집단소송 나선 이유 2

韩国首尔天池农场
翻译:势在必行
校对:鱼子酱
上传:疯狂的韭菜

Q: ‘백신 무용론’을 주장하는 군거는?

의학적인 근거를 또 말씀을 드리자면요

‘검사 양성률’이라는 거는

100명을 검사했을 때 2명이 양성으로 나오면

2%에 검사 양성률이라는 뜻이에요

백신을 시작하기 전에

우리나라 검사양성률이 몇 퍼센트냐면 1%가 안 돼요

그런데 작년 12월까지 최근에는

검사 양성률이 2~3 %로 거의 일정하거든요

이게 의미하는 거는

첫번째, ‘백신의 예방효과가 없다’는 뜻이에요

예방 효과가 있으면 검사 양성률은 계속 떨어져야 되죠

그런데 이게 일정하다는 얘기는

백신의 예방효과가 없다는 반증이 되고

또 하나 의학적인 사실은

우리나라 전 국민은 랜덤하게 뽑아서 1만명을 검사하면

200~300 명이 양성자로 나온다는 얘기에요

그게 의미하는 바는 이미 우리나라 대한민국에

코로나가 ‘풍토병화’ 되어 있다는 뜻이에요.

검사 양성률이 지속적으로 확 증가하면

감염이 확 증가한다는 팬데믹이 되는 거고요

검사 양성률이 일정하게 유지가 된다는 얘기는

이미 그 질환은 다 지역 사회로 퍼져 가지고

풍토병화, 영어로는 엔데믹화(endemic)됐다고 표현하는 거예요.

Q: 백신 접종하면 오히려 더 위험하다?

이전보다 작년 10월이나 9월보다

왜 지금 사망자, 중증자가 더 많이 늘었을까요?

코로나 검사 양성률은 일정한데

왜 사망자하고 더 많이 늘어날 거예요

바이러스가 더 독해져서 그럴까요?

사망자, 중증자가 많아지는 이유는

백신의 부작용때문에 그럴 가능성이 있어요

근거#1

mRNA 백신을 전달해주는 ‘리피드나노파티클 (lipid nanoparticle)’의 독성

근거#2根据#2

백신을 맞은 다음에 코로나나 같은 바이러스 질환에 감염이 되면

병을 막아주는 게 아니라 오히려 병을 악화시키는 현상이

실제로 의학적으로 있습니다

그걸 갖다가 ‘항체의존면역증강(ADE)’이라고 해요

이제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이 SARS-CoV-2(코로나19 바이러스)도)

그러한 항체의존면역증강 현상을 보인다는 논문이 있어요

근거#3根据#3

세 번째는 스파이크(S) 단백질에 독성이 있어요

S단백질을 거의 무한대로 생성시키거든요

몸에 mRNA 백신이 들어오면요?

이 S담백질에 의해서도 혈관병증이 생긴다는

미세혈관병증이 생긴다는 논문이 나왔어요

그러니까 백신을 일단 맞아서 코로나에 걸리든 안 걸리든

그거는 일단 2차적인 차후에 문제고

일단 이 코로나백신 자체가 독성을 갖고 있는 거는

연구 상 계속 나와 있어요

Q: 백신 접종을 중단해야 한다고 보는지?

백신을 맞았는데 왜 위중증자 하고 사망자가 더 증가했을까요?

그거 설명을 할 수가 없어요 정부는

그거에 대해서 설명을 해줘야 백신을 맞든지 말든지

국민이 선택할 것 아니겠습니까?

백신을 가장 많이 맞은 나라 순으로 따지면

우리나라 포함해서 이스라엘,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확진자와 사망자 위중증자가

감소합니까? 변화 없습니까? 증가합니까?

역으로 백신패스도 적용 안 하고

느슨하게 거리두기도 하고

백신 접종도 강제하지 않는

대만, 일본, 스웨덴이나 이런 나라들은

확진자와 사망자가 거의 지금 없거든요

대안을 제시하면 그런 나라들의 정책을 분석해서

도입해야 되는 게 맞지 않습니까?

지금 전세계 나라를 쭉 구별해서 보면 분류가 돼요

백신을 많이 맞은 나라일수록

감염자, 확진자, 사만자는 더 증가하고

느슨하게 백신을 강제하지도 않고 그렇게 하는 나라들은

오히려 더 안정화가 됐어요

Q: 정부는 왜 방역패스를 강요한다고 보시는지?

백신에 그렇게 목을 매는 이유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그거는 화이자하고 우리나라 정부하고 어떠하게 계약을 했는지

그거를 우리가 좀 공개를 요구해서 볼 필요가 있어요

참고링크: https://youtu.be/LYmDqIUg2zA

뉴스 출처:

책 성명: 이 글은 저자의 개인적 견해만을 대변하는 내용이며, 플랫폼은 어떠한 법적 위험도 감수하지 않는다.

Disclaimer: This article only represents the author’s view. Gnews is not responsible for any legal risks.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首尔天池农场

韩国天池农场官方账号 Jan.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