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화지자 직원: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률 증가

번역자: MOS 교육부-文韬武略KR

전 화이자 직원 게론 킹스턴(Karen Kingston)은 9월 하순 오픈 회의에서 화이자 회사 인체 면역력이 시간에 따른 변화의 연구 보고에 따르고 3만6천명 시험자의 실험 데이터에 근거하여 한번 화이자 백신 접종을 받은 후 미접종보다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률이 3배 늘었고, 두번 접종 후 시간이 지나면서 인체 면역력이 점점 약해지며 감염률이 지속하게 늘어난다. 이 연구보고도 9월17일에 열린 식약청(FDA) 자문위원회의 회의 브리핑에 올렸다.

의료 자유권 변호사 토마스 랜즈(Thomas Renz)도 이번 회의에 참가하였다.그는 전의 연설에서 의료서비스센터CMS가 20% 안 된 미국 인구 데이터 중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 접종후 14일안에 죽은 의료보험 환자가 5만명 가까이 있다고 보여줬다. 랜즈는 지금 몇 개 연방기관을 겨냥한 사기 사례 그리고 의료 자유권을 침범한 중대한 사례에 참여하고 있다.

원문 링크:

前辉瑞员工称,接种辉瑞疫苗后人体感染病毒机率增加 – GNEWS

게시자:Xiaolunn

More information, follow us 

New York MOS Himalaya GTV

New York MOS Himalaya MOS TALK

New York MOS Himalaya Gettr

New York MOS Himalaya YouTube

Free to Join New York MOS Himalaya|Discord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